Home커뮤니티공지사항
 
2011년 대장경 천년 세계문화축전 "개막"
한울
2011.09.23

대장경축전 45일간의 대장정 막올린다
‘천년을 기다린 2011대장경천년 세계문화축전’ 드디어 23일 개막

- 9월 23일, 천년의 마당 특설무대에서 대장경천년세계문화축전의 개막식 열려
- 천 년 전 선조들의 지혜를 되살려 새 천년을 맞이하는 퍼포먼스 진행
- 김황식 국무총리, 김두관 경상남도지사, 조계종 법전 종정스님, 총무원장 등 참석


○ 고려대장경 발원 천년을 기념하는 ‘2011 대장경천년세계문화축전’이 9월 23일 경상남도 합천군 가야면 주행사장에서 성대한 개막식을 갖고 11월 6일까지 45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간다.


○ 9월 23일 오후 1시20분부터 펼쳐진 개막식의 사전행사는 넌버벌 공연의 선구자인 행위예술가 강만홍 교수의 대장경판을 이용한 창작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스님들로 구성된 타악그룹 ‘야단법석’의 타악 뮤지컬 공연, 대장경 이운행렬 재현 등 풍성한 문화행사가 열렸다.


○ 또한, 개막식 퍼포먼스는 천 년 전 선조들의 지혜를 되새겨 새로운 천 년을 준비하고 미래의 지혜를 열자는 뜻을 담은 ‘미래 천년대장경 안착식’으로 진행된다.


○ 개막 식후행사로 대장경축전 주제공연과 창원시립무용단의 창작무용 공연 등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였다.


○ 개막식에는 김황식 국무총리, 김두관 경상남도지사, 조계종 법전 종정스님, 자승 총무원장 등 불교계 원로스님, 최광식 문화체육관광부장관, 김태호, 조진래, 최구식 국회의원, 경상남도의회 허기도 의장, 고영진 교육감 등 도단위 기관단체장과 각계 주요 인사가 대거 참석, 성황리에 천년을 깨우는 축전개막이 되었다.


○ 특히, 이번 개막식을 축하하기 위해 세르지오 머류피 주한 이탈리아 대사 등 17개국 32명의 주한외교대사 부부와 경상남도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중국, 일본 등 5개국 14명, 재경도민회장단 50여명이 참석 대장경축전 개막을 축하해 주었다


○ 김두관 경남도지사는 "대장경 천년 세계문화축전은 종교와 지역에 국한되지 않는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국제행사로 전 국민이 관심을 갖고 함께 해주길 바란다"며 "대장경에 담긴 ‘살아있는 천년의 지혜’로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마음문화 축전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"고 밝혔다.


○ 대장경천년세계문화축전의 즐길 거리로는 먼저 대장경천년관에서 대형 원통 전시공간에 3D 입체영상으로 펼쳐지는 대장경의 무한한 신비, 장경판전 보존 과학의 원리와 목판대장경 2점, 고려대장경의 제작과정, 세계 42개국 72명 작가의 판각․판화 작품 등을 관람할 수 있고, 또한, 패엽경, 팔리어 대장경, 티벳 대장경 등 시대별 세계 대장경의 실물과 다수의 보물급 유물을 보실 수 있습니다.


○ 축전장에서 해인사로 가는 6km의 홍류동 계곡길을 7개의 다리와 500m의 데크로 단장하여 ‘해인사 소기길’로 조성하였습니다. 우리나라에서 손꼽히는 단풍 관광명소를 즐기면서 속세에 찌든 마음을 씻어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.


○ 또한, 법보종찰 해인사에서는 사찰내에서 이뤄지는 국내 최초, 최대 규모의 특별한 국제예술제가 국내외 34명의 유명 예술가들의 호화, 조각, 비디오 등 다양한 작품 등을 감상할 수 있으며,


○ 마지막으로 대장경 이운행렬 퍼포먼스, 대장경 판각․인경체험, 장경판전 모형조립 체험 등과 대장경 뮤지컬, 해외공연팀의 상설공연 등 가족과 함게 즐기시는 축전이 되도록 준비하였다.

 

대장경 천년 세계문화축전 사이트 바로가기

 
 
제4회 국민생활체육 大천하장사 씨름대회
합천군 충혼탑과 충효각을 찾아 일대추석맞이대청소